IR뉴스

투자정보PR뉴스기사
“강스템바이오텍”,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계약 체결 2021/10/08 08:37:12



강스템바이오텍(대표 나종천)은 10월 7일 서울대학교 약학대학의 김상희교수 연구팀과 ”저분자 화합물을 이용한 항바이러스 치료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계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현재 미국 식품의약국(US FDA)로부터 정식 승인된 코로나19 치료제는 렘데시비르가 유일하지만, 주사제로서 중증환자의 치료기간 단축을 위하여 처방되고 있어, 명확한 항바이러스 효능을 나타내는 치료제 개발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 최근에는 글로벌 대형제약사들에서 경구용 약물에 대한 임상 3상을 진행 중에 있으며, MSD가 개발하고 있는 경구용 치료제 '몰누피라비르'에 대한 긴급사용승인을 FDA에 신청하였다.

이번 공동연구계약을 체결한 김상희교수 연구팀은 천연물 유래 물질 유도체를 기반으로한 합성 연구 플랫폼 및 화합물 라이브러리를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코로나19의 병원체 SARS-CoV-2 virus를 포함한 RNA 바이러스에 효과적으로 항바이러스 효능을 나타내는 경구용 치료제 선도물질을 발굴하여 특허등록을 완료하였다. 이 후보물질은 렘데시비르 대비 631배 더 강력한 약리활성을 가지며, 효과적이고 안전함을 나타내는 선택지수는 렘데시비르 대비 6.7배 더 높은 것이 실험적으로 확인되었다. 경구투여 치료제라는 것 또한 유리한 점이다. 이번 공동연구계약 체결을 통해, 강스템바이오텍의 임상수행역량과 서울대 약대 연구팀의 저분자 화합물 개발 역량을 기반으로, 기존 선도물질에 대한 최적화 과정을 통해, 국내 고유의 기술력을 이용한 경구용 코로나19치료제 개발을 본격적으로 착수할 계획이다.

한편, 강스템바이오텍은 현재 개발중인 줄기세포치료제, “퓨어스템 알에이주”에 대해서 코로나 19 등에 의한 급성호흡곤란증후군(ARDS)환자를 대상으로, 식약처로부터 치료목적사용승인을 받으바 있으며, 최근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및 보건복지부에서 지원하는 ‘범부처 재생의료기술 개발사업’에 ARDS 치료제 개발 연구과제 (과제명 : 면역조절능 특화 줄기세포를 이용한 급성호흡곤란증후군(ARDS) 치료제 개발)가 선정된 바 있다.

강스템바이오텍의 나종천 대표이사는, “줄기세포의 사이토카인스톰 제어 능력을 이용한 중증 코로나19 세포치료제 개발과 함께, 항바이러스 치료제 기술을 동시 확보함으로서, 궁극적으로 코로나19 등 신종감염병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치료기술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한다.” 라고 밝혔다.


참고기사: [파이낸셜 뉴스] 강스템바이오텍, 코로나 경구용 치료제 개발 위한 공동연구 계약


목록으로

pr : ir_news : view : : /pr/ir_news/view